중수본 "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검토"..사회·경제적 영향 고려 신중한 입장

룩스코리아소식 석촌고분역점 승인 2020.12.16 17:18 의견 0
16일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에 대해 신중한 입장을 나타냈다. (자료=YTN)

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에 대해 정부가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. 다만 사회·경제적 영향을 언급하며 신중한 입장을 나타냈다.  

중앙사고수습본부는 16일 정례 브리핑을 통해 "지난 한주간 전국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약 833명"이라며 "거리두기 3단계를 검토할 수 있는 기준인 800명∼1000명 환자 수 범위에 진입했다"고 언급했다.

다만 중수본 측은 이어 "3단계는 큰 사회적 변동인 만큼 준비는 차근히 하고 있다"고 설명했다. 실제로 3단계 하에서는 사회·경제적으로 큰 피해가 우려된다. 이밖에 의료 체계와 방역대응 여력 등 다양한 상황을 고려해야 한다.

내부적으로는 3단계 격상을 검토중이지만 이는 최후의 수단이다. 중부본 측은 "3단계 상향없이 수도권 전파를 차단하면서 현행 2.5단계의 이행력을 높일 수 있도록 국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드린다"고 호소했다.

저작권자 ⓒ 룩스코리아소식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